최종편집일2024-06-22 09:54:00

[경북도의회] 김영선 도의원, 중고교생 입학준비금 지원 촉구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1.03.17 12:56   

- 무상교복 지원으로 차별 없는 교육복지 실현해야 -

 

5분발언_김영선의원.jpg

경상북도의회 김영선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이 제32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자유발언을 통해 경상북도와 도교육청의 중·고등학교 학생을 위한 입학준비금 지원을 촉구했다.

 

입학준비금은 중·고등학교 학생이 입학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교복이나 생활복 등의 구입비용을 말한다.

 

2021년 현재 전국 17개 광역시·도 중 15개 시·도에서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무상교복 지원을 중심으로 입학준비금 지원 사업을 하고 있지만, 경북은 지원하지 않고 있다.

 

이날 5분발언을 통해 김영선 의원은 경북도는 코로나19로 예산분담에 난색을 표하고 있고, 도교육청에서는 경북도와의 예산분담이 되지 않으면 무상교복 지원 시행이 어렵다는 입장을 취하며 서로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경상북도 도지사와 교육감의 적극적인 시행 노력을 촉구했다.

 

김영선 의원은 무상교복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경북의 중고등학교 학생들은 다른 시도의 학생들과 비교해서 출발선에서부터 동등한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고등학교 시절은 인생에서 가장 소중하고 아름다운 시기로, 빛나는 학창 시절의 출발선에 있는 경북의 학생들에게 입학준비금이 지원될 수 있도록 경북도와 도교육청의 즉각적인 협의와 조속한 이행을 거듭 촉구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