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7-23 18:14:48

[경북도청] 쌀전업농 및 들녘경영체 등 대상 ,‘질소비료 필요량만 사용하기’운동

질소비료 사용 줄여서 최고급 쌀 적정생산하자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7.05 07:39   

경상북도는 쌀 과잉생산을 막고 쌀 품질 향상을 위해 7월 한 달간 질소비료를 1,000㎡당 2kg을 줄여서 9kg만 살포하는‘질소비료 필요량만 사용하기’캠페인을 실시한다. 


2._2024년_고품질_쌀_생산_적정시비_홍보리플렛1.jpg

쌀값은 정부와 지자체의 각종 수급 안정 대책 추진에도 '21년 하반기 227,212원/80kg까지 상승한 후 현재까지 내림세를 이어가고 있는데 지난 6월25일 기준 쌀값은 186,376원이다.


2.__2024년_고품질_쌀_생산_적정시비_홍보리플렛2.jpg

이에 따라 경상북도에서는 쌀 수급안정을 위해 전략작물직불제, 가루쌀 전문생산단지 조성, 논 타작물재배에 필요한 농기계 등 지원을 통해 벼 재배면적 감축과 함께 적정시비 캠페인을 통한 단수(10a당 생산량) 감축을 추진한다.


이번 캠페인은 벼 농사에서 밑거름, 가지거름, 이삭거름으로 사용되는 질소비료의 과다시비를 막고자 기존 추진된‘3저․3고*’운동의 일환이다. 

* (3저) 벼 재배면적, 질소비료, 생산비, (3고) 고품질쌀 및 완전미 비율, 쌀 소비 


시군 단위 쌀전업농, 들녘경영체 등 대규모 농가를 대상으로 캠페인을 실시하고, 마을별 현수막 게시 및 시군 소식지, 마을 방송 등을 통해 질소비료 과다시비에 따른 부작용과 적정시비 효과를 홍보하여 농업인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대한연합방송 gumisun@daum.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