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22 08:44:51

[경북도청] 떫은감의 놀라운 변신! 감미로운 맛있는 발견!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5.28 08:27    수정 : 2024.05.28 08:27

 

- 상주감연구소, 연구 개발한 감으로 만나는 48가지 음식 소개, 전시, 체험-

- 감 가공품 개발 연구성과 공유, 기술이전 상담 등 사업화 기회 제공-

 

1D43173DF8EE47E88E6A00672DEAEC58.jpg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지난 27일 상주시 카페 명주정원에서 감 가공 연구성과 공유와 현장 실용화를 위해

 

떫은감의 놀라운 변신! 감미로운 맛있는 발견이라는 주제로 감 가공 연구성과 공유 및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남영숙 경상북도 농수산위원회 위원장, 김홍구 경상북도의원, 강영석 상주시장, 외식업체, 농산물 가공업체 등 300명이 참석했으며, 감 가공 연구 제품 설명, 사업화를 위한 기술이전 상담, 감 가공제품 전시 및 시식행사로 진행됐다.

 

경북 상주는 떫은감 주산지로 곶감이 전국적으로 유명하지만 곶감, 감말랭이, 아이스홍시 이외 가공품이 거의 없는 실정이다.

 

이에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상주감연구소는 감 가공산업 활성화를 위해 곶감, 홍시, 감잎 등의 활용으로 면류인 감잎칼국수, 음료에 곶감조청라떼, 감잎닭강정 등 디저트류, 소스류, 떡류 등 소비계층 다양화를 위한 48종의 감 가공품을 개발했다.

 

가공품 전시는 감 가공품 홍보와 기술이전 업체의 이해를 돕기 위해 연구 개발한 48종을 전시하고 가공기술에 대한 설명도 함께 진행됐으며, 감잎을 새로운 가공소재로써 확장하기 위해 감잎의 효능, 분말 첨가 후 쫄깃한 식감과 우수한 기능성 등도 함께 소개했다.

 

감 가공품의 홍보를 위해 전시와 더불어 감잎닭강정, 감잎맥주, 곶감조청라떼 등 7종에 대한 시식 행사도 추진됐으며, 특히, 기술이전과 사업화에 관심 있는 업체를 대상으로 시판 형태의감잎막국수와 감잎닭강정을 체험하고 기술이전을 상담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상주감연구소는 외식업체와 가공업체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기술이전 및 기술 컨설팅으로 감 가공 사업화와 활성화에 힘쓸 계획이며, 감잎의 가공 소재 활용을 위한 다수확 감잎 채취 전용 수형을 개발하고 감을 활용한 관광 상품 개발을 위해 상주시와 협조해 나갈 예정이다.

 

조영숙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개발된 감 가공품이 사업화로 연결돼 현장실용화가 될 수 있도록 가능한 한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사업화 노력을 통한 감 가공 창업으로 청년&시니어 일자리를 창출하고, 떫은감 산업의 미래를 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