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30 05:25:57

[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 ‘ 경북형 유보통합 ’ 정책 연구 추진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4.15 09:18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경상북도 교육 환경과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유보통합 운영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정책 연구 용역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2.경북교육청, ‘ 경북형 유보통합 ’ 정책 연구 추진(전경사진)_01.JPG

 

정부는 교육에 대한 국가 책임 강화와 교육격차를 해소하고 안전하고 질 높은 양육 환경조성을 위한 유보통합을 추진하고 있으며, 경북교육청은 0~5세 모든 영유아가 이용 기관에 상관없이 양질의 교육과 돌봄 서비스를 차별 없이 받을 수 있도록 뒷받침해 나가기 위해 구체적인 유보통합 방안을 준비하고 있다.

 

경상북도는 저출생으로 인해 특히 중소도시에서 영유아 보육교육 기관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으나, 유아 체험활동 지원을 위한 경북교육청 산하 유아교육체험센터와 영유아 체험활동 지원을 위한 경북도 산하 육아종합지원센터 등과 같은 인프라가 이미 구축되어 있고, 2026년에는 경북교육청 유아교육진흥원이 설립될 예정이다.

 

경북교육청이 연구 용역을 추진하는 경북형 유보통합은 경상북도의 교육적지역적 환경이 고려되고 학부모와 교직원의 요구가 반영된 특색있고 실효성 있는 경상북도의 유보통합 모델을 의미한다.

 

이번 정책 연구의 사업 기간은 계약일로부터 6개월간이며, 연구 방식은 외부 위탁형으로 규격, 가격 분리 동시 입찰로 연구 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사업비는 4천만 원으로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 입찰 참가 자격등록 규정에 따라 반드시 나라장터(G2B) 시스템에 입찰 마감일 전 일까지 학술연구 용역(업종코드: 1169)으로 등록된 업체여야 한다.

 

정책 연구 내용은 경상북도 공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 현황 등 지역 여건 분석 유보통합 추진에 대한 학부모와 교직원의 요구도 조사 및 해결책 마련 안정적인 유보통합을 위한 행재정 이관 로드맵 제시 경북교육청 정책사업과의 연계를 통한 돌봄 확대와 영유아 교육보육 지원기관 활용을 통한 경북형 유보통합 모델 제시다.

 

경북교육청은 정책 연구의 결과를 활용하여 유보통합을 대비한 우선순위 과제와 정책을 발굴하고, 교육부 유보통합 추진 절차에 따른 안정적인 지방업무 이관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여 영유아보육교육을 지원할 수 있는 기관을 구축하여 경상북도만의 특색있는 유보통합 모델과 경북형 제3의 기관 모델을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도 교육청-도청, 교육지원청-지자체 실무진들이 정기적으로 만나 소통을 통해 안정적으로 업무 이관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교육과 보육 환경, 교직원과 학부모의 요구 분석을 통해 수요자들의 의견을 담은 합리적이고 실제적인 유보통합 이관 로드맵을 마련하고, 경상북도의 특색이 담긴 경북형 유보통합이 실현되도록 착실히 준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