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30 05:29:46

[상주] 상주시 치매어르신 실종예방, 찾아가는 지문 사전등록 실시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4.15 09:07   

 

상주시보건소(소장 김재동)412일 실종 치매어르신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배회인식표 발급 및 찾아가는 치매어르신 지문 사전등록을 실시했다.

 

(상주시 건강증진과) 사전 지문등록1.jpeg

 

지문 사전등록은 경찰청과 연계된 시스템에 치매어르신의 지문, 사진 및 보호자 연락처 등 신상 정보를 사전에 등록하여 실종 후 발견 시 신속하게 가정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며, 치매안심센터에 방문이 어려운 어르신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지문 사전등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배회인식표는 실종위험이 있는 치매어르신 및 60세 이상을 대상으로 치매안심센터에서 발급하고 있으며, 고유번호가 부여된 인식표를 통해 실종 시 빠르게 가정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이다.

 

그 외에도 치매어르신을 위한 배회감지기 및 치매체크 어플인 배회감지기서비스 등 실시간으로 보호자가 어르신의 동선을 확인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실종예방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는 치매안심센터를 통해 연중 신청 가능하다.

 

김민선 건강증진과장은 어르신의 배회로 인한 실종을 사전에 방지하고, 지역사회 연계를 통한 안전망을 강화하여 안전한 상주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