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31 01:14:12

[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 ‘정다운 학교’ 운영으로 통합교육에 앞장서다!

- 장애학생과 비장애 학생이 함께하는 정다운 학교 15교로 확대 -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4.04 09:54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2024학년도에는 장애학생과 비장애 학생이 함께하는 통합교육을 실현하는정다운 학교를 지난해보다 10교가 늘어난 15교로 확대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3.경북교육청, ‘정다운 학교’ 운영으로 통합교육에 앞장서다(장애학생과 비장애 학생이 함께하는 정다운 학교 15교로 확대)(특수교사와 통합학급교사의 협력교수 장면)_01.jpg

 

통합교육은 장애와 비장애를 구별하지 않고 모든 구성원이 공감하고 배려하며 상호소통하는 학교 문화 형성과 수업모델의 개발을 통해 구성원 모두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교육이다.

 

정다운 학교는 이러한 통합교육의 수준을 향상하는 모델학교로서 특수교사와 일반교사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협력 모델을 개발하고 장애인식개선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경북교육청은 학교 현장의 통합교육 정착을 위해 2019년부터 정다운 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청리중학교를 연구학교로 지정하여 1,000만 원을 지원했고, 14교를 공모를 통해 선정하고 학교 규모에 따라 교당 200만 원~350만 원의 운영비를 지원했다.

 

도 지정정다운 학교는 구미왕산초등학교병설유치원, 경산꽂재유치원 등 5개 유치원과 불국사초등학교(경주), 포은초등학교(영천) 등 초등학교 3, 영주여자중학교, 쌍림중학교(고령) 등 중학교 3, 포항여자전자고등학교 등 고등학교 3교로 총 14교를 운영한다.

 

이 중 청리중학교는 통합교육 2년 차 연구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12월 교육부 주관한 성과보고회에서 전국 우수 모범 사례로 발표의 기회를 가지는 등 큰 성과를 이뤘다.

 

정다운 학교에서는 차이와 차별로 받아들여지고 있는 특수 교육의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서로 따뜻하게 공감하고 배려하며, 자연스럽게 특수 교육 대상학생과 일반학생을 포함한 모든 구성원이 행복하게 다 같이 나아갈 수 있는 교육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경북교육청은 통합교육의 현장 안착을 위한 각종 교수 학습 모형 개발, 일반교사와 특수교사 간 협력 교수방안 보급, 교원들의 통합교육 역량 강화 컨설팅 등을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특수교사와 통합학급 교사 간의 긍정적 상호협력관계를 통해 모든 학생이 차별받지 않고 질 높은 교육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