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23 16:06:21

[상주] 화북면, 민족의 영웅 광복의사 제향의례 봉행

-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는 미래가 없다 -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3.05 07:22   

 

상주시 화북면유도회(회장 서정언)에서는 회원 100여 명과 함께 제105주년 3.1절을 맞아 광복의사단과 용화정공원에서 광복의사 제향의례를 봉행했다.

 

(상주시 화북면)3-1절기념 제향행사 및 만세삼창 (1).JPG

 

광복의사 제향행사는 구한말과 일제강점기 화북면 문장대 및 운흥리에서 독립만세 운동을 이끌었던 광복의사 열네 분의 넋을 기리기 위한 행사로써 화북면에서는 1973년부터 3.1절마다 용유리와 운흥리에서 봉행해오고 있다.

 

열네 분의 광복의사는 도창의대장 운강 이강년, 화은 이성범, 송사 이용회, 동강 김재갑, 남양 홍종흠, 성남 정운기, 그리고 이씨 조선말 의사인 간산 이원령, 가은 이원재, 운산 이용엽, 전성희, 정양수, 손기찬, 김용준, 홍우선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광복의사와 애국지사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가슴에 새기고, 3.1 운동 정신을 바탕으로 삼아 저력있는 역사도시, 중흥하는 미래상주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