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23 16:59:25

[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 AI 기반 교수학습 및 업무용 앱 20종 개발 보급

- 경북교육의 인공지능 어디까지 왔을까? -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2.21 10:17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인공지능(AI) 활용 실험실에서 2024학년도 학교 현장 지원을 위한 교수학습과 업무용 웹앱 20종을 개발하여 학교에 보급했다고 21일 밝혔다.

 

1.경북교육청, AI 기반 교수학습 및 업무용 앱 20종 개발 보급(경북교육의 인공지능 어디까지 왔을까)_01.jpg

 

이번에 개발된 20종의 앱은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chat GPT, HYPER CLOVA X 등의 최대규모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여 제작됐으며, 이는 국내의 교육 현장에서는 사례가 없는 경험을 제공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개발보급된 앱들은 보도자료와 연설문 작성을 도와주는 것에서부터 2022 개정 교육과정, 학교폭력 예방 업무 처리, 감사 업무 등에 관한 질문에 답해주는 챗봇, 수업을 지원할 수 있는 앱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수업 부분에서는 경북교육청이 올해 학생 주도성 신장을 위해 추진 중인 질문에서 출발하여 개념에 이르는 수업'을 지원하기 위한 앱이 돋보인다.

 

교과별 탐구 질문, 교사의 발문과 학생의 답변에 기초한 질문 이어가기, 학생 생성 교육과정이나 통합교육과정의 설계를 돕는 탐구 질문, 수행 과제 시나리오 작성 도우미 등 교실에서의 실제적 도움이 필요한 기능을 제공하여 현장 교사들의 교실 수업 개선에 큰 전환점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질문과 관련된 웹앱들은 지난 16일 경주에서 40여 명의 교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학생 생성 교육과정 지원단 연수에서 호평을 받는 등 그 가능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와 더불어 경북교육청은 지난해부터 미래 교육 대전환을 위해 인공지능의 영향력에 주목하고 관련 사업들을 차근히 준비하고 실천에 옮기고 있다.

 

2023년에는 NAVER CLOUD와 협약을 통해 학교지원종합자료실에 생성형 AI 서비스를 국내 공공기관 최초로 도입했으며, 인공지능 활용 실험실(G-AI Lab)을 구성하여 학교 현장의 업무경감과 교수학습 지원에 획기적인 사례를 만들어 가고 있다.

 

임종식 교육감은 학교 현장의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지난해는 인공지능(AI)을 통한 학교 업무경감이 주요 과제였다면, 올해는 교수학습 지원으로의 확장을 목표로 선생님들이 수업에 집중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