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16 10:45:21

[상주] 경북무형문화재‘상주민요’육종덕 보유자 별세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2.07 14:02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상주민요 육종덕 보유자가 6일 오전 6시경에 별세(1933년생, 향년91)했다.

 

상주민요는 모심기와 논매기, 타작까지 농사의 전 과정이 조화를 이루면서 풍성한 농촌의 정취를 느끼게 해주는 소리로서 1986년에 상주민요보존회가 구성되고, 1987년에는 경상북도 무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고인은 1989529일 보유자로 인정되었으며 보유자로 지정된 이래로 후진 양성에 힘써왔고, 19899월에 열린 제30회 전국민속예술경연대회에 출연하여 종합우수상(국무총리)을 수상하는 데 크게 기여하였다.

 

또한, 매년 상주민요보존회 정기발표회 및 초청공연을 이끌며 상주민요를 널리 알리는데 앞장서는 등 상주민요의 전승과 보전에 헌신하였다.

 

빈소는 상주제일장례식장에 마련되었으며, 발인은 28(오전 7), 장지는 괴산 호국원이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