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16 10:42:25

[경북도의회] 김홍구 경북도의원, 작은학교 지원 근거 마련

- 교육청 작은학교 지원 조례 발의 -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1.30 09:05    수정 : 2024.01.30 16:39

 


상주2 국 김홍구.jpg

 

경북도의회 김홍구 의원(상주, 국민의힘)25경상북도교육청 작은학교 지원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경북은 학령인구 감소와 읍·면지역 인구유출 속도가 가속화되면서 도내 학생 수 60명 이하 작은 학교가 2023년 기준 342교이며, 신입생이 0명인 학교도 32교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23년 경북 초중고등학교 작은학교 평균 비율은 36.4%였으며 청송군72.7%로 가장 높았고 성주군 68%, 봉화군 65.4%, 고령군 64.7% 15시군이 평균 비율을 초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홍구 도의원은 작은 학교일수록 학생 유출이 가속화되어 지역사회해체 우려마저 제기되고 있는 심각한 상황으로 작은 학교의 교육환경과여건은 더욱 열악해지고 있어 지원책 마련이 시급한 현실이다면서 지역 특성과 작은학교 장점을 살려 낙후된 시설을 개선하고 지역사회의 인프라 구축 등 지역 발전을 도모하고 작은 학교의 교육여건 개선 및 교육복지를 증진하는 데 이바지하고자 조례를 제안했다고 말했다.

 

이어서 김 의원은 경북교육청 작은 학교 지원 근거가 되는 조례를 제정하여 교육복지 연계 작은 학교 지원사업, 지역사회 연계 작은 학교 지원사업 등 경북 작은 학교 지원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 조례안은 오는 22일 제34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의결 절차를 거쳐 최종 통과되면 공포 후 시행될 예정이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