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30 06:50:37

[경북도의회] 경상북도의회, 중국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 방문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3.12.26 08:59   

- 배한철 도의회 의장을 단장으로 의원 9랴오닝성 방문 -

- 도의회 차원의 지방외교 교류강화 추진 -


랴오닝성_친선교류_사진_2(하오펑(_鵬)_랴오닝성_서기_겸_인민대표대회_상무위원회_주임에게_도의회_천마총_금관_선물_전달).jpg

 

경상북도의회(의장 배한철)20231220일부터 1224일까지 45일 일정으로 중국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를 방문하고 지방의회 차원의 친선교류 강화에 나섰다.

경상북도의회 중국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 방문은 지난 201912월 경상북도의회와 랴오닝성인민대표대회 간 교류협력의향서가 처음 체결된 데 대한 후속조치로 지속적인 교류추진과 협력을 위한 방문이다. 올해 10월 울산에서 개최된 제14차 동북아시아지역자치단체연합(NEAR) 총회에서는 경상북도와 랴오닝성이 우호교류의향서를 체결하였다.

이번 방문은 또한 코로나 감염이 만연하던 20203월에 중국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가 경상북도의회에 세한송백 장무상망(歲寒松柏 長毋相忘·추위에도 의연한 소나무와 잣나무처럼 오래도록 서로의 우정을 잊지 말자)’이라는 구절을 담은 서한문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구호물품으로 마스크와 방호복 등 6200만원 상당을 보낸 것에 대한 감사 답방의 성격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의 랴오닝성은 지린성, 헤이룽장성과 더불어 동북 3성으로 불리는데, 이들 가운데서도 랴오닝성은 동북진흥전략의 핵심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랴오닝성의 성도(省都)인 선양(瀋陽)시에는 한국 총영사관, KOTRA, 관광공사 지사 등 대한민국 공공기관과 1천여 개의 국내기업이 진출해있어 우리와 경제적으로도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지역이다.


랴오닝성_친선교류_사진1.jpg

경상북도의회는 주선양대한민국총영사관을 방문하여 주선양총영사관이 교민보호와 권익증진은 물론 양 지역 교류확대와 공동발전을 위해 큰 역할을 해 주기를 당부하였다. 또한 인공지능분야 중국 최대 산업용 로봇기업 신송(新松)을 방문하여 랴오닝성의 주요 산업현장을 살펴보았다. 이어서 랴오닝성인민대표대회를 공식방문하여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와 함께 상호간 더 큰 성장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우호협력 증진을 도모하고 경제 및 문화관광 등을 중심으로 상호교류를 더욱 강화하고 확대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중국 선양에 거주하는 선양영남향우회원들과의 만남을 통하여 그들의 애로와 민원사항 등을 청취하였으며, 아울러 세계한인무역협회(OKTA) 대련지부 대표들과 관계자들을 만나 국내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 협력 등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하고, 앞으로도 랴오닝성과의 경제 협력 중재자로서의 중요한 역할을 당부하였다. 이를 통해 경상북도의회는 교민사회와 중국진출 기업을 위한 의회 차원에서의 정책적 지원을 모색하기로 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이번 랴오닝성 국제친선교류단 단장인 경상북도의회 배한철 의장은 최근 공공외교법이 제정되는 등 지방정부 차원의 외교활동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경상북도의회가 중국 랴오닝성의 지방의회격인 랴오닝성인민대표대회와 우호친선교류 강화를 통해 한중관계의 상호이익과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음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고 하면서 양 지역의 교류확대와 공동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해나갈 것이며, 앞으로도 경상북도의회 차원의 지방외교를 활발하게 추진하여 이념, 영토, 역사 문제 등으로 갈등이 첨예한 동북아지역에서 국가 간 갈등이나 대립을 완화 또는 최소화하면서 공동발전을 모색하는 지방외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