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23 17:57:45

[경북도의회] 남영숙 도의원,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성공적 정착과 지속적 발전을 위한 경북도의 주도적인 역할 촉구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3.12.21 11:35   

 

- 경북도 소속 전담팀 신설과 지속적인 인력지원 촉구 -

- 스마트농업 거점시설로서 기능 강화, 중앙정부의 지속적 지원 확보 등 요구 -

 

남영숙_의원_5분발언_사진.jpg

 

 

남영숙 의원(농수산위원장, 상주 1, 국민의 힘)1220일 제343회 경상북도의회 제2차 정례회 제4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성공적인 정착과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경북도 소속 전담팀 신설, 지속적인 인력지원 등을 촉구했다.

 

남 의원은 이날 본회의에서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전북 김제시 등 전국 4개 시군에 위치한 혁신밸리 중 최대 규모로서 매년 국내 뿐 아니라 세계 각국의 90여개 기관 3,500여명이 방문할 만큼 우수 혁신밸리로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경북도의 파견인력이 매년 줄어들고 2025년 이후 경북도의 운영계획이 명확히 제시되지 않는 것으로 인한 혁신밸리의 운영 불안정성과 기능 약화에 대한 우려를 표했다.

 

이에 남영숙 의원은 1700여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국책사업으로서 미래 우리나라 첨단농업의 거점으로 육성되고 있는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성공적 정착과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경북도 소속 전담팀 신설과 지속적인 인력지원, 유관 스마트농업 시설과 기업 및 정책들과의 유기적 연계, 중앙정부의 계속적 지원 확보 등을 요청하였다.

 

또한, 남 의원은 경북도민의 지역농업 발전에 대한 열망과 노력으로 유치한 스마트팜 혁신밸리 사업이 전국 혁신밸리 중에서 가장 활성화되고 경북 농업대전환의 성공 모델로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경북도가 보다 적극적이고 주도적인 역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