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2-24 18:53:08

[기고문]11월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이하며․ ․ ․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3.11.02 11:29    수정 : 2023.11.02 11:30

 

 

 

 

백승욱 상주소방서장.jpg

상주소방서 서장 백승욱

 

가을의 끝이자, 겨울의 시작이 다가오는 11월은 불조심 강조의 달로 범국민적으로 화재 예방 활동에 집중하는 달이다.

사계절 중 화재 인명 피해 건수가 가장 많은 계절이 바로 겨울이기 때문이다.

겨울은 건조한 날씨와 더불어 3대 난방기구(전기장판, 전기히터, 전기열선)와 화목보일러 등 각종 난방기구 사용이 늘어나면서 화재 발생률 또한 늘어나므로 점검이 필수적이다. 뿐만 아니라 각 가정에서는 화재를 조기 감지하고 화재 발생 시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도록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 감지기)을 반드시 설치하여야 한다. 소화기는 눈에 잘 띄는 곳에 비치해 사용이 가능하도록 하며, 평소 소화기 사용법을 잘 익혀 두어야한다. 그리고 단독 경보형 감지기는 화재 발생 시 경보음을 울려 화재를 초기에 진압하거나 신속 대피가 가능하므로 각 실마다 설치하여야 한다.

 

상주소방서에서는 불조심 강조의 달에 6대 전략 21개 중점 추진과제 특정소방대상물 자율안전관리 대형화재 우려대상 화재예방 강화화재취약시설 중점안전관리 소방안전개선 및 안전문화 확산 선제적 화재 대응태세확립 겨울철 맞춤형 특수시책을 기반으로 다양한 화재 예방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하지만 소방서의 노력만으로는 중점추진 과제인 화재 등 각종 안전사고를 막기가 어렵다. 제도적인 뒷받침도 중요하지만 개개인이 갖고 있는 안전의식으로 화재예방에 철저를 기해야 한다.

 

 

 

2023년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이하며, ‘생활 속 작은 부주의를 살피고 안전수칙을 준수하며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 보내기 함께해요.를 강조하며 우리의 작은 노력과 관심으로 내 가족과 이웃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켜낼 수 있도록 생활 속 예방활동을 꾸준히 실천하여 우리시민 모두가 사고 없는 따뜻한 겨울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