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17 20:11:37

[상주] 제8회 사고없는 행복한 경북, 환경인들 결의 다져

정대교 기자    입력 : 2022.11.02 01:22   

- 북천시민야외공연장 환경인들 1천여명 참여 사고예방 결의 및 방제 시연

[환경관리과]제8회 경상북도 환경인 환경오염사고 예방 실천결의대회 개회식.JPG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지난 29일 상주 북천시민공원에서 경상북도 환경인 1,00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8회 환경오염사고 예방실천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번 대회는 2012년 구미 불산화학사고가 발생한지 10년이 지난 지금, 환경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번 일깨우고 환경사고 예방 실천 의지를 새롭게 다지고자 경상북도와 상주시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환경인의 힘, 사고 없는 행복한 경북!’이라는 구호 아래, 강영석 상주시장, 최영숙 환경산림자원국장, 남영숙 도의원, 이경옥 상주시의회 부의장과 시의원들과 산업현장에서 환경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환경기술인, 민간 환경단체, 공무원 등이 환경안전 경북을 외치며 힘차게 박을 터트리는 퍼포먼스를 통해 환경오염사고 예방실천 결의를 다졌다.

 

행사장 앞 북천 현장에서는 참가한 1,000여 명의 환경인이 지켜보는 가운데 유류 유출 상황을 가상하여 한국환경공단과 상주시가 합동으로 자세한 설명과 함께 사고수습 시연을 보였고, 이를 통해 수질오염사고 발생 시 초동대처 대응능력의 중요성을 느끼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부대행사로 마련된 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경북자연사랑연합회의 친환경 생활용품 만들기 체험과 한국환경공단의 유류폐수화학물질 유출 등으로 인한 오염사고 방제장비 전시체험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상주시도 2013년 염소 유출 사건이 있었는데 잠시 방심하고 느슨해지는 순간 우리의 일상은 위협을 받을 수 있으므로, 긴장을 늦추지 않고 미리 대비하여 환경인의 힘으로 사고 없는 행복한 경북을 다 같이 만들어 가자고 주문했다.


정대교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