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22 08:29:17

[경북농업기술원] 경북도, 전국 최초 치유농업센터 개관

여인철 기자    입력 : 2022.10.31 11:52   

- 도농업기술원, 지역 단위 치유농업 체제적 지원 힐링사업 고도화
- 치유카페, 씨앗심기, 반려식물나눔 등 치유농업 전시 및 체험 행사 가져

(8-1)치유농업센터개관식(1).jpg

경북농업기술원은 지난 28일 전국 최초로 지역단위 치유농업 지원 거점기관 경북치유농업센터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농촌진흥청 장정희 치유농업추진단장, 국민건강보험공단 정진화 건강지원센터장, 대구한의대 김문섭 평생교육원장, 동양대 노경철 산학협력단장, 경북대학교 강효신 교수, 지역 치유농장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개관식은 경북도립교향악단 힐링공연,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시설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2022년 치유농업 홍보행사와 동시에 개최해 참석자들에게 그간의 치유농업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반려식물 분화장미 가꾸기 등 직접 치유농업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8-2)치유농업센터개관식(2).jpg

대구 북구 동호동에 위치한 경북 치유농업센터는 전국 최초 치유농업센터로 농촌진흥청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10억원을 들여 지난해부터 공사를 시작해 올해 5월에 건축공사를 완료했으며 야외체험시설을 추가 설치해 준공했다.

 

총 부지면적은 4300(1300)이며, 건축면적은 194(60)로 주요시설은 치유농업 교육장, 치유농업연구실, 치유카페, 체험텃밭과 소형온실 등을 갖추고 있다.

 

특히, 이날 행사에 지난 3월 국민건강보험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6월부터 지역주민 대상 만성질환 예방 건강생활실천 치유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하고 그 결과를 전시했다.

 

경북대학교에서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프로그램 참여자의 부신 스트레스 호르몬(Cortisol)의 긍정적인 변화가 관찰됐으며 우울, 불안, 신체화 점수가 각 22%, 20%, 27%로 유의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대학교 강효신 교수는만성질환자의 신체적, 심리적 건강 유지를 위해 치유프로그램의 지속적 운영과 확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센터 시범운영 결과 치유농업의 건강증진 효과가 검증됐다치유농업센터 개관을 통해 치유농업 품질을 고도화 해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치유농업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향후 치유농업센터는 사회서비스 기관과 연계를 통해 대상자 맞춤 치유농업 기술을 개발·보급하고 농장 치유서비스 품질관리, 전문인력 양성 등 지역의 치유농업을 체계적 지원하는 중추기관으로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여인철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