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31 01:02:14

[경북도청] 고향 찾아 돌아온 우리 연어!

강민석 기자    입력 : 2022.10.21 11:51   

- 울진 왕피천에서 어미연어 첫 포획

(12-1)첫_연어_포획.jpg

경상북도 민물고기연구센터는 지난 20일 먼 길을 돌아 고향인 울진 왕피천에 도착한 어미연어 7마리(수컷 4, 암컷 3)를 포획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첫 포획된 어미연어는 수컷 4마리, 암컷 3마리로 몸길이 평균 68.8, 체중 평균 3.3크기로, 지난해 1026일 회귀한 초어(初漁)에 비해 7일 일찍 포획됐다.

 

이는 3~4년 전 울진 왕피천에 방류한 몸길이 5~7의 어린 연어가 북태평양과 베링해까지 약 2를 회유해 성장한 뒤 고향인 왕피천으로 돌아온 것이다.

(12-2)연어_인공수정.jpg

올해 어미연어 포획은 이달 중순부터 11월 말까지 약 2개월간 추진할 예정으로 포획허가 마리수는 750마리로 채란 및 수정을 통해 5~7까지 치어 100만 마리를 내년 3월 울진 왕피천 등에 방류할 계획이다.

 

연어는 WHO가 발표한 세계 10대 슈퍼 푸드 중 유일한 동물성 식품으로서 최근 글로벌 시장과 식문화를 주도하고 있다.

 

우리나라 연어 수입량은19(3.8만톤/4,114억원), 20(4.3만톤/4,207억원), 21(5.7만톤/5,044억원)으로 연도별 최대 25%까지 증가하고 있다.

 

경북도는 이러한 소비추세에 발맞춰 올해를 스마트 수산의 원년'으로 삼고‘K-연어(북태평양연어, 대서양연어, 왕연어) 스마트 아쿠아 팜 연구개발을 통해 글로벌 시장 경쟁을 주도할 방침이다.

 

김성학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고부가가치 어종인 K-연어의 양식 기술개발과 더불어 연어 인공부화 방류사업을 통한 자원회복으로 양식어민과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