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2-12-09 17:41:09

[경북도의회] 경북도의회, 태풍‘힌남노’피해 복구 선제적 대응 촉구

여인철 기자    입력 : 2022.09.08 12:00   

- 응급복구 지원, 특별재난지역 선포 건의 등 경상북도에 강력 요청 -

경북도의회, 의장님 태풍 피해현장 방문 사진3.jpg

경상북도의회(의장 배한철)는 지난 7() 11호 태풍힌남노로 인해 막대한 피해를 입은 포항과 경주 등 동해안 및 남부권 지역에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한 선제적 대응을 경상북도에 요청했다.

 

이번 태풍힌남노는 지난 5, 6일 포항과 경주를 집중 강타하면서 인명피해는 물론 주택, 상가 파손 및 침수, 농경지 유실 등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경북도의회는 경상북도가 가용할 수 있는 재난관리기금(540억원), 재해구호기금(300억원), 예비비(480억원) 등을 우선 투입하여 피해지역 응급복구와 이재민 생활안정에 만전을 기해 주기 바라면서, 취득세·자동차세 등 지방세 감면, 납부 기한 연장, 경상북도 차원에서 도민참여와 각종 물품 지원 및 자원 동원, 침수피해 주택, 농작물 등에 대한 정밀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특히, 중앙정부 차원의 특별재난지역 선포등을 적극 건의하여 항구적인 피해복구와 현실적인 피해보상대책을 마련해 주기를 촉구했다.

 

배한철 경상북도의회 의장은피해 주민들이 힘들고 고통스런 시간을 보내고 있다,‘경상북도는 정부의 지원을 기다릴 것이 아니라 경북도 자체예산을 우선적으로 투입하여 피해지역을 신속히 복구하고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조치를 취재달라고 경상북도에 강력하게 요청했다.

 

한편 도의회에서는 경북도 기획조정실장을 통해 태풍 힌남도피해 복구 선제적 대응 촉구문을 현장에서 전달했으며, 경북도에서도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와 지원을 통해 피해지역 주민들의 고통과 상실감을 조금이나마 치유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여인철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