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17 19:14:15

[상주]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 독도 수호 결의대회

정대교 기자    입력 : 2022.06.20 21:45   

[문화예술과]독도수호 결의대회.jpeg

상주시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회장 김홍배)17일 회원 등 22명이 독도를 방문해 독도수호 결의대회를 펼쳤다.

 

기념사업회는 충의공정기룡장군의 호국충절의 정신을 이어받아 독도수호의 의지를 굳게 다지는 결의문을 낭독하고 독도수호의 의지를 천명했다.

 

결의문에서는 독도는 대한민국 경상북도의 땅으로 우리가 자손만대 소중하게 지켜나가야 하며 일본은 독도에 대해 터무니 없는 억지주장을 즉각 철회하고 대한민국 앞에 사죄하라고 했다.

 

그리고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는 독도 지킴이에 앞장선다라면서대한민국 만세, 독도주권 만세, 상주발전 만세를 외쳤다.

 

이어 국전 심사위원인 소파 윤대영 선생이 정기룡 장군, 독도 수호라는 휘호(揮毫)를 쓰고 경북대 평생교육원 색소폰 강사인 김익기 선생이 색소폰을 연주해 현장에서 뜨거운 박수갈채가 쏟아졌다.

 

그리고 김홍배 회장이 독도수비를 맡고 있는 경비대를 방문해 위문하고 상주특산물인 곶감을 전달하고 격려했다.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 김홍배 회장은 임란때 조국을 수호한 충의공정기룡장군의 위대한 전승과 호국의 정신을 독도 수호의 결연한 의지로 승화시켜 나가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충의공정기룡장군기념사업회는 경상북도와 상주시의 후원으로 매년 526일 탄신일을 기념해 제2작전사령부와 보병50사단과 함께 전국 서예문인화대전을 비롯해 다양한 문화행사를 통한 기념문화제를 개최하고 있다.


정대교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