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17 19:42:03

[상주] 상주경천섬에서 고품질 베리류 홍보 판매 행사 연다

김미진 기자    입력 : 2022.06.14 11:22   


[기술보급과]체리.jpg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최낙두)는 맛과 건강에 좋고 품질이 우수한 상주 블루베리와 체리 홍보판매행사를 오는 618일부터 619일까지 2일간 경천섬 앞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상주 블루베리와 체리 농가에서 재배한 베리류를 농가가 직접 판매해 농가에는 소득 증대를, 소비자에게는 고품질의 신선한 베리류를 직접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행사에 참여하는 작목반은 노던블루베리작목반(회장 김상곤), 상주블루베리작목반(회장 이종구), 상주체리박목반(회장 안태식)으로 고품질의 블루베리와 체리를 생산하고 있는 작목반이다.

[기술보급과]블루베리.jpg

블루베리는 항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의 함량이 높아 건강에도 좋다고 알려져 있으며 체리는 국내 생산량이 적어 국산 체리를 맛보기 어려웠으나 최근 재배기술 향상으로 생산이 늘어 국산 체리의 신선함과 새콤달콤한 맛을 볼 수 있게 되었다.

 

판매가격은 블루베리, 체리 각각 500g1만원으로 판매할 계획으로 경천섬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과 입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인수 과장은 경천섬 상주 베리 굿 마켓에서 싱싱하고 우수한 상주 베리의 매력에 한껏 취할 수 있는 기회이며 농가와 소비자가 직접 만나 눈과 입 모두가 만족하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미진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